세계 최초 '미스 AI'에 히잡 쓴 켄자 라일리…프랑스·포르투갈, 2·3위 차지

장종호 기자

기사입력 2024-07-09 10: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