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첩장도 안줬는데…축의금 2만원 내고 남자친구와 밥만 먹고 간 신입사원

황수빈 기자

기사입력 2024-04-12 16: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