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U+ 직원들, 일본 서비스 로봇 벤치마킹 나선다

조민정 기자

기사입력 2023-06-14 15: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