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희찬이 주첸지에를 넘어뜨렸다" 중국의 뒤끝…팬 58%, 페널티 판정은 오심

윤진만 기자

기사입력 2023-11-22 00:31 | 최종수정 2023-11-22 05: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