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N, 수비 입장에선 "악명 높다" 극찬 → "양발로 온갖 범위에서 골"

한동훈 기자

기사입력 2023-11-14 14:08 | 최종수정 2023-11-14 22: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