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터질 것이 터졌다" 최소한의 예의도 없는 '퍼거슨 유산' 방출→맨유 내부 폭발, '벼랑 끝' 텐 하흐

김성원 기자

기사입력 2023-09-22 09:47: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