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리그2 프리뷰]'내리막' 안양-경남, 더이상 물러설 곳 없는 '외나무 혈투'

박찬준 기자

기사입력 2023-09-20 06:3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