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캡틴 SON 체제' 토트넘 역대급 성적→최고 분위기, 떠난 선수들까지 환호 동참

김가을 기자

기사입력 2023-09-18 15:47: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