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무 예측 가능하다' 고개 숙인 '괴물 공격수', 최저 평점 굴욕

김가을 기자

기사입력 2023-02-23 09:44 | 최종수정 2023-02-23 10: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