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쌍하고 늙은 SON, 전성기와 100만마일 떨어져" 굴욕적인 원색 비난

한동훈 기자

기사입력 2023-02-15 15:14 | 최종수정 2023-02-15 15: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