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 풀백 고백 "韓 훈련, 역대급으로 힘들었다"

김진회 기자

기사입력 2022-07-20 0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