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도 막지 못한 안첼로티-램파드, 반가움에 포옹 번쩍

김가을 기자

기사입력 2020-03-09 05: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