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스로 자처한 공허함"…지코, 故구하라 금고도난 재조명에 '악플테러' 왜? [SC이슈]

이지현 기자

기사입력 2024-06-24 10: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