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0→48kg' 미자 "살 빼다 응급실 실려가..다이어트 강박 고치고 행복"

김소희 기자

기사입력 2024-05-18 12: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