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영란 "쌍꺼풀 흉터, 아직 여물지 않아"…장영란 아들 "너무 고양이 같아" 팩폭에 '서운' ('A급 장영란')

조민정 기자

기사입력 2024-04-23 16: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