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규리 "연예계 선배가 '명품백' 주면서 대시"..전현무 "엄청 비싼 제품" 깜짝 (강심장VS)

김소희 기자

기사입력 2024-04-16 14: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