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T 태용, 멤버들 배웅 속 입대..진한 뽀뽀+포옹 나누고 "우리칠 사랑해"

김소희 기자

기사입력 2024-04-15 15: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