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피프티편 방심위 중징계"…'그알', 31년 명성에 금간 편파보도

백지은 기자

기사입력 2024-02-22 15: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