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주아 부친상 소회.."다시 태어나도 아빠딸, 편히 쉬셔요"

고재완 기자

기사입력 2023-12-11 14: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