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우 "어머니·장모님 함께 모시고 살아..언니 동생처럼 휴가도 같이 다녔다"('회장님네사람들')

고재완 기자

기사입력 2023-11-28 07: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