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선균 이어 지드래곤도 마약 혐의 입건..YG "소속 가수 아냐" 선 긋기 [공식]

정유나 기자

기사입력 2023-10-25 20:57 | 최종수정 2023-10-25 20: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