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③]지창욱 "'하트시그널' 재밌어서 충격, '최악의 악'은 거창한 느낌 NO"

정빛 기자

기사입력 2023-10-24 15:18 | 최종수정 2023-10-24 15: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