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년 연속 우승 도전' 덕수고 이끄는 명장 "이런 기회에 감사하다"[인천 현장]

나유리 기자

기사입력 2024-04-22 13: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