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쉬는 날인데 왜 왔어, 형?" 야마모토 데뷔전 응원하러 온 오타니, 기특한 후배에 싱글벙글

노재형 기자

기사입력 2024-02-29 11: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