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이닝 1실점에도 못 웃던 외로움은 잊어라…RYU는 마지막 조각, 결실의 시간이 온다

이종서 기자

기사입력 2024-02-25 06: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