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740억 유격수의 양보 "당연한 결과, 수비, 원래 최고였다" 1462억 후배의 확신[SC캠프 in AZ]

김용 기자

기사입력 2024-02-18 15:30 | 최종수정 2024-02-19 10: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