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장 먼저 면담하겠다" 감독의 예고, 역대 최초 다년 계약 투수의 선택은?

나유리 기자

기사입력 2024-01-29 15: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