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 타구 50㎝만 안쪽에 떨어졌다면' 김하성, 불운 속에 5G 연속 안타, SD 7-3 SF

노재형 기자

기사입력 2023-09-02 13:34: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