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번째 3안타 폭발, 12호 도루까지...하지만 김하성은 웃을 수 없었다

김용 기자

기사입력 2023-06-20 18: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