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직 거칠다"…'1차지명' 재능은 충분, 필요한 건 '세금의 기간'

이종서 기자

기사입력 2023-06-18 10:49 | 최종수정 2023-06-18 13: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