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겁 없는 아기호랑이' 평균구속 138km 데뷔 시즌 선발 한자리 꿰찬 윤영철, '야구를 즐길 줄 아는 막내'

박재만 기자

기사입력 2023-06-16 07: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