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YU 대체한 에이스, 내년엔 오타니와 '최강 원투펀치' 전망

한동훈 기자

기사입력 2021-11-07 15:56 | 최종수정 2021-11-07 16: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