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워즈:라스트제다이' 마크 해밀 "30년만의 귀환, 감격해 눈물 났다"

    기사입력 2017-12-07 14:22:30

    [스포츠조선 이승미 기자]마크 해밀이 '스타워즈'로의 복귀를 감격해 했다.

    마크 해밀은 7일 오후 서울 성동구 CGV왕십리에서 진행된 영화 '스타워즈: 라스트 제다이'(라이언 존슨 감독) 풋티지 상영 및 라이브 컨퍼런스에서 " 다시 영화를 촬영한 건 저도 예상하지 못했다. 그래서 또 다른 3부작을 한다고 하면 전부 새로운 캐릭터로 하지 않을까 생각했다. 그런데 다른 것도 많지만 그대로 유지되는 것도 많다"고 입을 열었다.

    이어 그는 "가장 기억에 남는 순간은 팔콘으로 돌아갔던 순간이다. 밀레니엄 팔콘에 처음 들어갔을 때 추억이 샘솟더라. 정확하게, 모든 하나하나가 그대로 재현됐더라. 너무나 많은 기억이 떠오르더라. 30년전에는 당연하다고 생각했던 건 다시 보니 추억이더라. 목이 메이기 까지 했다. 처음에 다큐 촬영 차원으로 팔콘 촬영장에 갔는데 목이 매여와서 눈물이 나더라"며 "그래서 촬영을 중단하기 까지 했다. 밀레미니엄 팔콘에 다시 들어갔을 때 감독이 밀려왔고 다시 고향으로 돌아온 느낌을 받았다. 새로운 크리처 뿐 아니라 기존에 있었던 크리처까지 만날 수 있었다. 과거보다는 훨씬 커?봐嗤 과거 까지 연상시키는 훌륭한 경험이었다"고 설명했다.

    한편, '스타워즈: 라스트 제다이'는 '스타워즈'가 첫 선을 보인지 40주년이 되는 올해 개봉해 더욱 특별한 작품으로 비밀의 열쇠를 쥔 히로인 레이를 필두로 핀, 포 등 새로운 세대가 중심이 되어 거대한 운명을 결정지을 빛과 어둠, 선과 악의 대결을 그린다.

    '스타워즈: 라스트 제다이'는 영화 '루퍼'와 인기 미드 시리즈 '브레이킹 배드'를 연출한 라이언 존슨이 메가폰을 잡았으며 마크 해밀, 데이지 리들리, 캐리 피셔, 오스카 아이삭, 아담 드라이버, 존 보예가, 그웬돌린 크리스틴, 앤디 서키스 등이 출연한다. 12월 14일 전 세계에서 일제히 개봉한다.

    smlee0326@sportshcosun.com

    KBL 450%+NBA 320%+배구290%, 마토토 필살픽 적중 신화는 계속된다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