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양 주택서 노부부 숨진 채 발견…외상 흔적 없어

    기사입력 2017-12-07 20:06:23

    전남 담양의 한 주택에서 노부부가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7일 담양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5시 20분께 담양군의 한 주택 거실에서 A(71)씨와 부인 B(60·여)씨가 숨져 있는 것을 A씨 친구 C씨가 발견, 경찰에 신고했다.

    C씨는 "A씨와 이틀째 통화가 되지 않아 집에 찾아갔더니 창문 너머로 부부가 쓰러져 있는 모습이 보였다"고 경찰에 진술했다.

    주택에 단둘이 살던 이들 부부는 거실에 반듯하게 누워 있었으며 별다른 외상은 확인되지 않았다.

    경찰은 정확한 사망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areum@yna.co.kr

    <연합뉴스>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