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정, 시즌 7호포 홈런1위...김명신, 프로 첫 피홈런

    기사입력 2017-04-21 19:42:57 | 최종수정 2017-04-21 19:43:39

    8일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KBO리그 SK 와이번스와 NC 다이노스의 주말 3연전 두 번째 경기가 열렸다. 8회 SK 최정이 오늘 경기 네 번째 홈런을 날렸다. 하이파이브를 나누고 있는 최정.
    인천=송정헌 기자 songs@sportschosun.com/2017.04.08
    SK와이번스 최정이 시즌 7호포를 쏘아올렸다.

    최정은 21일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두산 베어스전에 3번-3루수로 출전해 좌중간 담장을 넘기는 1점 홈런을 때렸다.

    최정은 3회말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바뀐 투수 김명신이 던진 초구 122㎞짜리 슬라이더를 받아쳐 비거리 125m의 솔로 홈런을 만들어냈다.

    최정은 7호로 홈런 1위를 유지했다.

    SK는 4회 현재 두산에 3-1로 앞서고 있다.


    고재완 기자 star77@sportschosun.com

    현장정보 끝판왕 '마감직전 토토', 웹 서비스 확대출시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