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지방 다이어트, 위험 줄이고 효과 보려면 "이렇게"

기사입력 2016-10-27 14:08:17 | 최종수정 2016-10-27 14:08:07

그야말로 고지방 다이어트 열풍이다. 하루 세끼 삼겹살에 버터 발라먹으면 살이 쏙쏙 빠진다는 건데, 부작용도 만만치 않다. 비만 관련 질환을 다루는 대표적인 5개 의학회(대한내분비학회, 대한당눼학회, 대한비만학회, 한국영양학회, 한국지질동맥경화학회)가 고지방 다이어트의 위험성을 지적하는 성명서를 냈을 정도다.

고지방 다이어트는 탄수화물을 전체 섭취 칼로리의 5~10% 수준으로 줄이는 대신 지방 섭취를 70% 이상으로 늘리는 방식이다. 5개 학회는 탄수화물 섭취가 무조건 문제인 것이 아니라, 설탕 등 단순당 섭취가 문제라고 지적했다. 학회는 성명서에서 "지방 섭취를 극단적으로 늘리면 심혈관질환을 일으키는 나쁜(LDL) 콜레스테롤이 증가하고, 미량 영양소의 불균형 및 섬유소 섭취 감소를 유발한다"며 "과도한 지방 섭취와 섬유소 섭취 감소는 장내 미생물의 변화와 함께 산화 스트레스를 일으켜 염증 반응을 증가시킨다"고 경고했다.

그렇다면, 고지방 다이어트를 이미 하고 있는 사람이거나 계획하고 있는 사람에게는 어떤 대책이 있을까?

고지방 저탄수화물 식사는 장기간 지속하면 건강을 해친다. 따라서, 단기간만 하면서 하루 한두 끼 정도로 줄이고, 나머지 끼니는 학회가 지적한 문제점을 보완, 해결해주는 영양소로 식단을 짜서 정상적인 식사를 해야 한다. 그런데, 집에서 이와 같은 균형 식단을 마련하기는 현실적으로 쉽지 않다. 이런 어려움을 풀어주는 대안은 적절한 식사대용식을 골라 먹는 것이다. 대표적인 제품이 '건강든 모닝밀 올인원'이다. 이 제품은 식품의약품안전처 지정기관의 공인분석을 거친 '저지방, 무설탕, 무콜레스테롤' 간편식이다. 동시에 건강증진원료 33가지를 균형있는 비율로 함유하고 있다. 33종 건강증진원료 중 식이섬유 2종과 비타민 7종·미네랄 2종, 유산균발효흑마늘추출분말, 유산균혼합분말, 과일채소혼합분말 15종 등은 5개 학회가 고지방 다이어트로 인해 부족해 지거나 불균형이 유발된다고 지적한 영양소에 해당한다. 여기에 1회 섭취열량은 130㎉로 제한해서, 다이어트 자체에 훼방을 놓지 않는다.

이와 함께, '건강든 모닝밀 올인원'은 고지방 식사로 느끼해지는 입맛도 깔끔하게 되살려 준다. 담백달콤한 바나나맛이 입안에 가득 퍼진다. 신선한 천연 바나나를 영하 40도 이하 초저온에서 급속 냉동시켜 수분만 제거하고 분말화한 덕분에, 바나나 고유의 맛과 영양이 그대로이다.

스포츠조선 '든든몰'(www.dndnmall.co.kr)에서는 '건강든 모닝밀 올인원'을 소비자가에서 40% 할인가인 43,500원에 한시적으로 판매한다. 두통 구매 시 추가할인과 본품 2포를 더 증정한다. 한끼 식사로 손색없는 건강든 모닝밀 올인원으로 아침 건강을 챙겨보자.

전화문의 1688-2528

☞ 상세페이지 바로가기

☞ 남성의 정력! 힘! 파워! '7일 무료체험'... 하루 한알로 불끈!

스포츠조선닷컴 김상범기자 namebum@sportschosun.com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