첼시→레알 마드리드 다 버렸다, 세계 최고 몸값 GK가 어쩌다…'7200만 파운드 스타' 미래 불투명

김가을 기자

기사입력 2024-06-05 17: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