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접 축구화 세탁하던 '겸손한 월클 교수님', 지단처럼 34살에 최정상에서 떠나노라

윤진만 기자

기사입력 2024-05-22 13: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