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간범 죽어" 맨유가 내버린 유망주 향한 선 넘은 폭언...감독 폭발 "용납할 수 없다"

김대식 기자

기사입력 2024-04-22 23:14 | 최종수정 2024-04-23 08: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