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N 강점 실종시켰어"→"골문 앞으로 보냈어야" 결국 손흥민 망친 건 감독의 선택..."표정이 모든 걸 말해줬다"

이현석 기자

기사입력 2024-04-14 22: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