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N 분노 유발→감독 신뢰↓' 토트넘 왕따 결국 떠난다…2100만→590만 파운드 몸값 추락

김가을 기자

기사입력 2024-03-13 05: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