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 망친 SON 스승, 당당하게 바이에른 지목...‘꿈의 구단과 분데스 트로피’

김대식 기자

기사입력 2024-02-20 14:58 | 최종수정 2024-02-20 16: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