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정도면 철밥통' 0대8 역사적 대패, 수모에도 흔들림 없는 감독직

김용 기자

기사입력 2023-09-25 16:2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