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카드 2장 줘" '무자비한 살인 태클' 전세계 경악, '인간 볼링' 보는 듯 2명 쓸어버려

김성원 기자

기사입력 2023-09-19 09:47: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