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N 잊지 않은 8년 우정, 절친의 '약물 중독' 고백 → "많은 이들이 힘을 얻을 거야. 자랑스러워" 응원

한동훈 기자

기사입력 2023-07-13 22:28: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