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부왕 겸 기부전도사가 된 득점왕 주민규, "지금까지 받은 사랑에 보답하고 싶었다"

윤진만 기자

기사입력 2022-01-12 13:42 | 최종수정 2022-01-13 08: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