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카쿠가 던진 폭탄 "인테르 남고 싶었다, 혹은 레-바-뮌 갈줄 알았다"…투헬 '분노'

윤진만 기자

기사입력 2022-01-01 1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