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도훈 감독 "첫승 급하다고 섣불리 잠그는 축구 원하지 않아"

최만식 기자

기사입력 2015-04-25 17: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