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서울서 신영록의 선수 가능성까지 판단할 예정

박찬준 기자

기사입력 2011-06-29 17:44 | 최종수정 2011-06-29 17: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