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제 파악 못한 '선재 업고 튀어', 단관 이벤트 예매 오픈 5분 만에 천석 매진 [SC이슈]

이지현 기자

기사입력 2024-05-22 19:13